발언하는 한미영 한국청소년단체협의회장



조회수 2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

5월 11일에 영재단원비를 영재단 계좌에 납부한 한O은(한O민) 학생을 찾습니다. 학생과 학부모님의 성함 같습니다. 영재단원 신청서를 제출하지 않아, 소속 학교 및 연락처를 알 수 없으니, 공지사항을 보시면, 신청서를 제출해 주시거나 사무국으로 꼭 연락주시기 바랍니다. TEL 02)569-7231~2 영재단 교육 진행 및 단원 관리에 필요한 사항입니다. 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