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통령직인수위, 청소년·가족단체 간담회




입력2022/04/01 19:00


안철수 대통령직인수위원장은 1일 통의동 인수위 회의실에서 청소년·가족단체 대표단과 간담회를 했다.


한국청소년단체협의회 한미영 회장 등 청소년단체 관계자들은 간담회에서 "청소년 담당 업무의 소관 부처가 그동안 일관되지 않았다"며 "우리나라의 미래와 직결된다는 관점에서 청소년 문제를 다뤄야 한다"고 강조했다.


한국미혼모지원네트워크 오영나 대표 등 가족 관련 단체 관계자들은 가족의 형태가 다양하게 변하는 현실을 설명하고 ▲ 가족 단위의 정서·심리적 건강 검진 및 치료 지원 ▲ 인구·저출산 대책과 가족 대책의 종합적 연계 등을 요구했다.


안 위원장은 "여러분의 말씀을 들으니 사회가 갈수록 복잡하게 변하면서 돌봄의 빈 영역이 많아지고 있다는 점을 다시 한번 느낀다"며 "우리 사회 어려운 곳에서 열심히 활동해주시는 분들 덕분에 사회가 건강하게 유지되고 있다"고 말했다.


그러면서 "국민 한 명도 소외되지 않는 건강한 나라를 만드는 것이 국가의 의무"라며 "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고민을 담아 정책을 만들겠다"고 덧붙였다.


출처 : 매일경제 https://m.mk.co.kr/news/politics/view/2022/04/296301/

조회수 5회댓글 0개

최근 게시물

전체 보기